서울시청사

[해명자료]공급 막은 ‘박원순 8년’…서울 아파트 매년 6천가구씩 덜 지었다

◆ “2012년부터 2018년까지 7년간 서울에 공급된 새 아파트 준공 물량은 이전 7년간(2005~2011년)에 비해 약 16% 줄어든 것이다”, “서울 신규 주택 공급이 줄어든 분기점은 박원순 서울시장이 처음 취임한 직후인 2012년 1월 ‘뉴타운 출구전략’을 발표하면서다”는 보도 관련 - 보도된 내용은 박시장 취임 전후 7년간 준공 물량을 비교한 것이나 아파트 공사기간이 평균 2년 이상 걸리는 것을 고려할 때 2012년 준공 물량부터 비교하는 것은 무리가 있으며, 2014년 이후 준공 물량이 박원순 시장 정책으로 공급된 물량이라고 볼 수 있음 - 따라서 취임 직후인 2012년 전후를 기준으로 비교하려면 준공 물량이 아닌 인허가 물량으로 비교하는 것이 적절하며 - 박시장 취임 후 7년('12~18년) 신규 아파트 인허가 물량은 연평균 41,646호로 취임 전 7년('05~'11년) 연평균 38,786호에 비해 약 3천 호를 상회하는 수준임 - 또한 '14년 이후 신규 아파트 공급(준공) 물량은 평균 33,807호('14~'18년)로, '14년 이전 평균 29,601호('09~'13년)에 비해 신규 아파트가 연간 4천 호 이상 추가로 공급되었음 문의전화: 02-2133-7042 ...
2012103001583075_mainimg

서초·묵동 등 장기전세 입주기회가 왔다~

서울시 SH공사가 서초네이처힐 6단지 112세대를 포함한 장기전세주택 377세대를 31일(수) 공급한다. 이번에 공급되는 장기전세주택은 서초네이처힐 6단지(서초구 우면동 소재)와 묵동장기전세(86세대) 등 198세대가 신규 공급되며, 기존 공급단지 중 입주자 퇴거 및 계약취소 등으로 발생한 179세대(45개 단지)도 공급량에 포함돼 있다. 우면2지구 서초네이처힐6단지는 강남도심에서 가깝고 인근에 우면산과 양재천이 있어 자연환경이 우수하며, 우면산터널, 선바위길, 경부고속도로도 쉽게 이용할 수 있다. 또 묵동장기전세는 중랑구 묵동에 위치한 단지로 지하철 6호선 화랑대역(서울여대입구)에 가까워 대중교통 이용이 편리하다. 잔여공가 공급단지의 경우 총 45개 단지 179세대로 지역별로 보면 강일, 상계장암, 상암, 신내, 신정, 은평, 천왕 등 서울전역에 분포해 있다. SH공사의 건설형 60㎡ 이하 주택은 공급가격의 인상을 억제하기 위해 주변 아파트 전세시세의 약 50% 수준으로 공급한다. 또한 건설형 60㎡ 초과 주택과 재건축임대주택 및 묵동장기전세의 경우 주변 아파트 전세시세의 70~80% 수준으로 결정했다. 단, 묵동장기전세 59㎡는 장기전세주택으로 건립된 임대주택으로 임대주택법규에 의거 인근 전세가격의 80% 이하에서 공급가가 결정됐다. 일반공급 청약에 참여하려면 건설형의 경우 입주자 모집․공고일 현재 서울특별시에 거주하며 본인과 세대원 전원이 무주택인 세대주로 일정 소득・자산 범위 내 청약저축(예금) 가입이 되어 있어야 한다. 재건축 매입형의 경우는 입주자 모집 공고일 현재 서울특별시에 거주하며 본인과 세대원 전원이 무주택인 세대주로 일정 소득・자산범위 내에 있다면 청약저축 등의 가입과 관계없이 무주택기간과 서울시 거주기간이 각각 1년 이상이면 1순위로 청약할 수 있다. 도시계획철거민 특별공급물량은 서울시 도시계획사업 철거민에게 특별 공급한다. 일반공급 1순위자는 11월 5일~7일, 일반공급 2순위자는 11월 8일, 3순위자는 11월 9일...
2012102903511547_mainimg

월 임대료 13만~16만 원으로 공공원룸주택 입주 가능

문정동 12~15일, 연남동 5~9일 각각 신청 접수 서울시가 시범사업으로 추진해온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임대주택인 공공원룸주택의 입주자를 다음 달에 모집한다. 이번에 공급하는 공공원룸주택은 송파구 문정동 83-23번지에 31세대(전용 14㎡), 마포구 연남동 487-35번지에 30세대(전용 13.4㎡) 등 총 61세대로, 두 곳 모두 지난 3월 사업승인 이후 4월에 착공해 공사 완공을 앞두고 있다. 문정동은 8호선 장지역과 문정역에서 5~7분 거리에 있는 역세권 지역이고, 연남동은 홍익대, 연세대, 이화여대, 서강대 등이 근거리에 위치해 있어 생활편의시설, 대중교통시설 등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생활밀착형 임대주택이다. 기존에 공공기관에서 공급한 임대주택이 시 외곽지역 대규모 택지개발사업에 의해 공급자 중심으로 공급되어 원거리 출퇴근으로 인한 불편과 교통체증을 감수해야 했던 것과 비교해 편의성이 크게 향상된 점이 특징이다. 또 종전에는 입주자 선정 시 가구원수에 가점을 부여하였으나 이번에 공급되는 공공원룸주택은 그동안 상대적으로 소외되었던 1~2인 가구를 대상으로 하는 점도 달라진 사항이다. 아울러 지역사회의 공동체 속에 융화될 수 있도록 단지 내 커뮤니티 공간을 확보하였다. 문정동은 1층에 주민들이 활용할 수 있는 커뮤니티센터를, 연남동은 입주자와 지역 젊은이들을 위해 공부방으로 활용 가능한 공간을 각각 확보했다. 또한 소규모 주택임에도 태양광 등 신재생에너지를 통한 에너지 생산과 친환경자재를 사용하는 등 친환경건축물로 설계했으며, 좁은 공간을 효율적으로 활용하기 위해 기둥식인 라멘구조를 채택하여 공간가변성을 극대화하고, 붙박이형 수납공간 확보 및 천정 하부 등을 수납공간으로 활용하도록 설계한 것이 특징이다. 문정동 공공원룸주택의 공급 대상은 총 31세대로, 15세대는 중소제조업체 근로자와 기초생활수급자에게 우선 공급되고, 나머지 16세대는 일반 공급된다. 연남동 공공원룸주택은 지역적 특성을 고려하여 서울소재 대학 재학생들에게 ...
201207161240465_mainimg

대학생 희망하우징 신청하세요

서울시 SH공사는 대학생을 위한 임대주택 '희망하우징' 329실을 16일(월)부터 공급한다. 공급 위치는 덕성여대, 명지대, 건국대 등 서울시내 20여개 대학 주변이며, 남자용 161실, 여자용 168실이다. 이 중 다가구형 희망하우징은 289실로, 덕성여대 주변(번동·수유동·쌍문동 등) 76실, 명지대, 기독대 주변(갈현동·응암동·역촌동 등) 40실, 국민대, 서경대, 한성대, 동덕여대주변(정릉동, 상월곡동 등) 41실, 서울대 주변 (신림동) 22실, 건국대·서일대 주변 (구의동, 면목동, 망우동) 49실, 그 외 광운대·총신대·홍익대·연세대·한국외대·강남·송파구 및 강동구 주변은 61실이다. 원룸형 희망하우징은 40실이 공급되며, 고려대·성신여대·국민대·서경대 등의 대학이 분포한 정릉동에 위치하고 있다.  평균 임대보증금과 월 임대료는 다가구형 희망하우징의 경우 임대보증금 100만 원에 수급자 기준 평균 월 임대료 8만 3,000원이며, 비수급자 기준(차상위, 평균소득 50% 이하) 평균 월 임대료 9만 9,000원이다. 원룸형 희망하우징은 임대보증금 100만 원에 임대료는 수급자 기준 월 임대료 13만 2,300원이며, 비수급자기준(차상위, 평균소득 50% 이하) 월 임대료 15만 8,800원이다. 희망하우징은 서울시 소재 대학교(전문대학 포함) 재학생이면 신청 가능하며, 수도권 외 지역 거주학생을 우선으로 하여 수급자자녀, 차상위계층의 자녀, 도시근로자 평균소득 50% 이하 세대의 자녀(신청자 및 신청자의 부모의 세전소득 3인기준: 235만 9,684원) 순으로 결정한다. 접수는 16일(월) 10시부터 20일(금) 오후 5시까지 SH공사 홈페이지(www.i-sh.co.kr, sh홈페이지→희망하우징→신청접수)에서 가능하다. 주택 공개는 17일(화) 오전 10시부터 20일(금) 오후 5시까지며, 내부도 확인할 수 있다. 당첨자는 27일(금) SH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하며, 계약기간은 다음달 7일~10일, 입주는 다음달 7일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