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부터 전자출입명부가 의무화되면서 고위험시설을 방문시 반드시 제시해야한다.

7월부터 노래방·클럽 갈 땐 ‘QR코드’ 찍어야 해요!

지난 2월부터 국내에 빌발하기 시작한 코로나19가 여름이 됐음에도 불구하고 좀처럼 사그라지지 않고 있다. 정부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고자 전자출입명부를 6월 10일부터 시행 중이다. 그간 계도 기간을 거쳐 7월 1일부터 전자출입명부(KI-Pass)가 의무화됐다. 이달부터 행정처분을 받을 수 있는 만큼 더 이상 늦추지 않고 방문자를 비롯해 시설관리자들은 현장에서 적용해야 한다. 고위험시설을 당분간 이용하지 않는 게 최선이겠지만 혹시 의도치 않게 방문해야 할 수도 있다. 당황하지 않도록 지금에라도 준비해 보자. 계도 기간을 거쳐 7월부터 다중이용시설의 전자출입명부가 의무화 됐다. 사진은 성동구 장례식장에 도입한 전자출입명부 모습©뉴스1​ 전자출입명부 7월부터 의무화 시작!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시 가장 중요한 것은 접촉자에 대한 관리다. 고위험시설에서는 수기명부를 작성해 왔는데 안타깝게 허위로 기재하는 경우가 많았다. 필자 역시 공공시설 또는 장례식장 등을 방문했을 때 개인 전화번호 노출에 대해 걱정이 되긴 했다. ​​자칫하면 개인정보가 노출되는 위험도 있고 또 하나의 펜으로 여러 사람이 사용하다 보니 교차오염도 우려됐다. 정부는 코로나19에 대한 대응력을 높이기 위해 ​​스마트폰의 QR코드를 활용한 전자출입명부 시스템을 7월부터 본격적으로 의무화했다. 이제 음식점(헌팅포차·감성주점), 유흥시설, 노래연습장, 체육시설(줌바·태보·스피닝 등), 공연시설 등 고위험시설 8종을 방문할 때는 QR코드를 필수적으로 사용해야 한다. 또한 대형 뷔페와 300인 이상의 학원, 물류센터와 방문 판매업체 등도 추가됐다. 다만 아직 혼동스러운 부분은 필자의 초등학생 딸이 학원을 방문할 때 과연 전자출입명부를 사용할 수 있을지 헷갈린다. 현재 학원가에서도 이를 두고 설왕설래하고 있다. 필자 자녀는 스마트폰을 사용하고 있지만 전자출입명부를 발급받는 네이버 아이디 등이 없기 때문에 대처 방법에 혼란이 있다. 학원은 어차피 학부모들이 결제를 마친 학생만 다니고 불특정 다수는...
고위험시설 '전자출입명부'가 의무화되었다

고위험시설 ‘전자출입명부’ 의무화…QR코드 발급 손쉽게!

요즘 공립 도서관에 가면 방문자의 전화번호와 이용할 공간을 체크했다. 이는 코로나19로 달라진 풍경 중 하나다. PC방을 찾은 아들도 그랬다. 출입명부를 작성해야 입장이 가능하다고 했다.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장소에서 누가 다녀갔는지를 확인하기 위해 작성하는 출입명부가 사람들에게 익숙해지고 있었다. 코로나19가 존재하는 일상 속에서 개인의 동선은 바이러스 전파를 막기 위한 중요한 수단으로 자리 잡고 있다. 도서관 내 수기 출입 명부, 감염과 정보노출의 우려가 있었다. ©박은영 하지만, 이젠 달라졌다. 번거롭고 허위 작성이 많았던 수기 작성 대신 모바일의 QR코드로 확인하는 전자출입명부 도입을 시작했다. 더 이상 여러 사람이 사용하던 펜을 만질 필요도 없다. 종이에 적힌 자신의 정보가 다른 사람에게 쉽게 노출될 염려가 있었지만, 이젠 그런 걱정은 하지 않아도 된다. 정부는 지난 6월 1일부터 7일까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역학조사를 위해 QR코드를 이용한 전자출입명부를 일부 영업장에 시범 도입한 바 있다. 본격적인 QR코드의 시대는 지난 10일 시작됐다. 노래연습장과 클럽 등 감염병 전파 고위험시설에 들어가려면 개인 신상 정보가 담긴 'QR코드'를 찍어야 한다. 네이버 'QR체크인 바로가기'에서 정보 동의, 휴대폰 입력으로 QR코드를 받는다. ©박은영 전자출입명부 QR코드는 누구나 사용하고 있는 네이버를 통해서 생성이 가능하다. 단, QR코드를 영업장에 확인시켜야 하기에 PC 대신 오직 모바일을 통해서만 가능하다. 'QR코드'라고 하면 제로페이 등으로 결제를 했던 사람들에게 조금은 익숙할 수 있다. 하지만, 출입명부를 위한 QR코드는 조금 다르다. 1회용으로 이용시설에 출입을 할 때마다 새롭게 받아야 한다. 단, 본인인증 절차는 최초 1회만 필요하고, 이후 QR코드를 발급할 때는 본인인증 절차를 생략하고 바로 동의절차만 거쳐 QR코드가 발급된다. 이전까지 전화번호를 적고 신분증을 보여주거나 이름을 적어야했다면, 이제는 이 휴대폰만 있으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