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함공원

추위 걱정 붙들어 매세요! ‘서울함공원’ 100배 즐기기

서울함공원 서울시 한강사업본부가 겨울방학을 맞아 서울함 공원에서 즐길 수 있는 겨울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먼저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강과 조선 수군의 역사’ 역사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매주 토·일요일 오후 3시부터 한 시간 동안 세미나실에서 무료로 체험할 수 있다(당일 선착순 20명 현장 신청 가능). 또한 매주 일요일 오후 2시부터는 ‘배 만들기 체험교실’이 열린다. 서울함 공원에서 판매하고 있는 모형 배를 전문 강사와 함께 만들어보는 체험이다(당일 선착순 20명 현장 신청 가능). 방문객들을 위한 특별한 이벤트도 마련됐다. ‘서울함 산타의 선물추첨’ 이벤트는 올해 12월 10일부터 내년 1월 10일까지 전시되는 크리스마스트리의 각종 장난감, 피규어를 추첨을 통해 관람객들에게 증정하는 행사다. 당첨자는 내년 1월 13일 서울함 공원 홈페이지에 공지할 예정이다. 서울함 산타의 선물추첨 이벤트 ‘재방문 SNS 인증’은 SNS를 통해 서울 함공원 재방문을 인증하면 추첨을 통해 문화상품권을 증정하는 이벤드다. 재방문 인증샷과 태그를 서울함 공원 페이스북에 게시하면 추첨을 통해 1등(1명) 5만원, 2등(1명) 3만원, 3등(2명) 1만원 상당의 문화상품권을 증정한다. 한편, 서울함공원은 개장 2주년을 맞아 올해 10월 옥상카페를 조성했으며, 12월에는 30mm 및 76mm 함포 모형탄을 탄약고에 비치했다. 이외에도 시청각실 조성 등 다양한 편의시설 및 볼거리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 서울함공원 오시는 길은 지하철 2, 6호선 합정역에서 마을버스 16번, 6호선 망원역에서 마을버스 9번을 이용해 ‘망원한강공원 서울함 공원’에서 하차, 한강공원 방향으로 걸어오면 된다. 승용차를 이용할 땐 망원한강공원 2주차장으로 가면 된다. 기봉호 서울시 한강사업본부 총무부장은 “시민들이 서울함 공원에서 역사·문화 체험프로그램과 다양한 이벤트를 체험할 수 있는 소중한 기회를 마련했다”며, “겨울철...
눈썰매 ⓒ뉴시스

한강공원으로 눈썰매 타러 가자

한파와 눈길운전의 위험 때문에 멀리 떠나기는 꺼려지지만 겨울을 그냥 떠나보내기 아쉽다면, 가까운 도심 속 새하얀 한강공원에서 신나는 눈썰매를 즐겨보자. 서울시(한강사업본부)는 12월 18일(목)부터 내년 2월15일(일)까지 뚝섬한강공원 눈썰매장을 개장한다. 운영시간은 주간/주말 관계없이 매일 오전 9시~오후 5시이며, 연중무휴로 운영된다. 기상악화로 안전에 우려가 있을 경우 운영시간이 임시로 조정될 수 있으며, 매일 12시부터 1시간 동안 눈 정리 작업이 진행되므로 눈썰매장 및 놀이시설 운영이 중단되니 이 시간대 이용에 유의하여야 한다. 이용금액은 눈썰매장 입장권 6,000원, 자유이용권 1만 원, 기타 체험활동 이용비 등 세 가지로 나뉜다. 국가유공자․장애인(1~6급) 및 장애인 보호자(1~3급)․65세 경로․다둥이 카드 소지자(등재가족 포함)는 증빙서류를 제시하면 입장료의 50% 할인이 가능하며, 36개월 미만 영아는 의료보험증, 주민등록등본 등 증빙서류 지참 시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눈썰매장 입장권은 눈썰매장 및 눈놀이동산, 민속놀이체험 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자유이용권은 눈썰매장 입장권의 혜택에 추가하여 놀이기구 4종(방방 트레블린, 범퍼카, 미니바이킹, 전동자동차)과 3D 영상시설 감상을 함께 이용할 수 있다. 특히 뚝섬한강공원 눈썰매장에서 올해 처음 도입한 놀이기구 4종은 ▲ 미니바이킹 ▲ 방방트레블린 ▲ 튜브형 범버카 ▲ 전동자전거 등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춘 새롭고 재미있는 기구들로 구성하였다. 자유이용권(1만원)을 이용하지 않을 경우, 방방 트레블린·범퍼카·미니바이킹·전동자동차를 각 2천원에, 3D영상을 3천원에 이용할 수 있다. 기타 체험활동 이용 시 별도의 재료비가 필요하며, ▲ 빙어잡기(4,000원) ▲ 점핑클레이(4,000원) ▲ 활 만들기(4,000원) 체험활동을 이용할 수 있다. 뚝섬한강공원 눈썰매장은 '재미' 외에도 이용시민의 '안전'에 심혈을 기울였다. 눈썰매장은 구조기술사의 구조물 안전진단확인을 받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