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리예술ⓒ뉴시스

예술로 활짝 핀 거리! ‘서울 거리예술 시즌제’ 시작

즐거운 나들이에 음악과 공연까지 곁들여진다면 더할 나위 없겠죠? 서울시 ‘거리예술 시즌제(봄)’가 4월 21일부터 6월 18일까지 코엑스, 서울숲, 보라매공원, 서울로7017에서 열립니다. 제한된 장소에서 짧은 기간 동안 열리는 공연과 달리 따스한 햇볕을 느끼며 거리예술 작품을 느낄 수 있는 좋은 기회인데요. 나들이를 계획하고 있다면 거리예술이 열리는 곳으로 발길을 옮겨 볼까요?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올해 ‘거리예술 시즌제’는 지난해와 달리 평일 프로그램을 시범운영한다. 4월 셋째 주를 시작으로 6월 셋째 주까지 코엑스, 서울숲, 보라매공원, 서울로7017을 순회하며 8주 동안 진행된다. 또한 오는 9월에는 가을 시즌을 새로 준비해 선보일 예정이다. 올해로 4년째 진행되는 ‘거리예술 시즌제’는 공모를 통해 선발된 13개 단체가 총 78회의 공연을 선보인다. 거리극, 거리무용, 전통연희, 서커스, 광대마임극, 오브제 퍼포먼스, 로봇인형 등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장르로 구성됐으며 도시 재개발, 비정규직 등 사회적 메시지를 담은 작품들 또한 주목할 만하다. 2017 `거리예술 시즌제(봄)`일정표(코엑스) 첫 공연은 21일 코엑스에서 시작된다. ‘거리예술 시즌제’가 강남권에서 공연을 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코엑스에서 만날 수 있는 거리공연에는 폐지 줍는 노인의 삶을 로봇인형으로 형상화한 ‘고물수레’(마린보이 작), 관계에서 생겨나는 충돌·대립·밀착 등을 몸짓으로 표현하는 ‘연결링크(Connecting Link)’(리브레호벤 작), 숨 가쁘게 바쁜 일상을 살아가는 현대인들의 모습을 표현한 ‘빨리빨리2017(Quickly Quickly 2017)’(프로젝트 외 작), 레오나르도 다빈치의 ‘인체도’를 무용 퍼포먼스로 재구성한 '인체圖'(유지영 작) 등이 있다. ‘거리예술 시즌제’는 이후 서울숲, 보라매공원, 서울로7017을 2주씩 순회하며 진행된다. 서울문화재단 관계...
2010100504140878_mainimg

이거 볼까? 저거 볼까! 골라 보는 재미가 있네~

하이서울페스티벌도 어느덧 중반을 넘어서고 있다. 하지만 아직도 축제의 즐거움을 누리지 못한 이들이 많다. 폐막식이 진행되는 10일까지 다양한 공연이 준비돼 있는 만큼 아쉬워할 필요는 없다. 조금만 찾아보면 내가 원하는, 나에게 맞는 공연을 찾을 수 있다. 이번 호에서는 눈여겨 봐야할 공연을 장르별로 나눠봤다. 이제 우리가 할 일은 원하는 공연을 골라 관람하는 일 뿐이다. · 공연일시: 10월 9일 오전11시30분, 오후3시 / 10일 오후2시 · 공연장소 : 9일 - 여의도한강공원 빅탑빌리지 마포대교 하단에서 출발                10일 - 반포한강공원 & 잠수교 >> 찾아가는 길 거인이 서울에 나타났다. 관람객들은 여의도한강공원과 반포한강공원에서 4m가 넘는 거인들을 만나볼 수 있다. 이들은 거리를 누비면서 지나가는 사람들에게 길을 물어보거나 지낼 곳을 찾고 기념사진을 찍는다. 좀처럼 쉽게 보지 못하는 광경인 만큼 아이를 둔 가족과 연인들에게 색다른 체험을 안겨줄 것이다. · 공연일시 : 10월 9일 오후5시30분, 10일 오후2시· 공연장소 : 9일 - 여의도한강공원 빅탑빌리지 마포대교 하단에서 출발                 10일 - 반포한강공원 & 잠수교 >> 찾아가는 길 <고래의 꿈>은 재활용품을 활용해 만든 악기를 연주하는 역동적인 뮤직퍼포먼스로, 노래를 좋아하는 아기 고래 ‘고래몽’이 쓰레기더미를 따라 회색빛 도시에 오게 되면서 시작된다. 6m 고래로 변신한 움직이는 자동차 악기, 3.5m의 대형 자라 인형, 물고기 악기로 다시 태어난 30여 대의 자전거는 거리를 들썩이는 축제의 바다로 만든다. · 공연일시: 10월 9일 오후1시, 오후5시 / 10일 오후2시· 공연장소 : 9일 - 청계광장 & 서울광장 일원               10일 - 반포한강공원 & 잠수교 >> 찾아가는 길 <무슈 퀼비토>는 거대한 오뚝이 모습을 한 ‘살아있는 장난감’이다. 관객과의 상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