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북주거복지센터현판

주거문제 고민? 가까운 ‘주거복지센터’로!

'의식주'는 사람이 살아가는 데 꼭 필요한 세 가지 기본 요건이다. 요즘 시대에는 주거 문제가 만만치 않다보니 의식(먹고 입는 일)에 비해 뒷전일 수밖에 없지만, 그럼에도 집은 생활과 안정을 위해 꼭 필요하기에 많은 사람들의 공통 관심사라고 할 수 있다. '내 집 마련 어떻게 하지.’ ‘결혼을 앞두고 있는데 주거 문제가 골치’ 등등 집과 거주를 둘러싼 고민들도 다양한데, 특히 주거취약계층의 고민은 더욱 깊을 수 밖에 없다. 서울시 강북구에 자리한 강북 주거복지센터 ⓒ강사랑 서울시는 서울시민의 안정된 주거를 위해 중앙 1개소와 자치구 25개소의 '주거복지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이 중에서 9곳은 서울주택도시공사에서 직영으로 운영하고 나머지 16곳은 민간단체에서 위탁 운영하는 곳이다. 강북 주거복지센터의 경우는 민간단체(사단법인 삼양주민연대)에서 운영하는 곳으로 강북구 주민에게 주거복지 정보를 제공한다. 주거복지센터의 주요 업무는 주거복지에 대한 상담과 지원이다. 강북 센터는 특히  1인가구, 기초생활수급권가구, 한부모가구, 노숙인 등 주거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에 주력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센터 관계자는 “상담과 긴급지원을 통해서 주거위기가정의 문제를 해결하고 있다”며 “지원 후에도 주거위기상황이 반복되지 않도록 생활서비스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주거복지센터 전경 ⓒ강사랑 상담 대상자들은 센터로부터 공공임대주택 입주 정보를 제공받는 한편 주거급여, 서울형 주택 바우처 등 주거비지원제도에 대한 정보를 아울러 제공받는다. 가령 영구임대 주택은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등 취약 계층을 지원하는 공공임대주택인데, 해당 대상자들은 센터를 통해 입주신청자격 및 자산기준에 대해 상세히 안내받고, 주택이 공고되면 입주가 이루어질 때까지 전과정에서 밀착 지원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센터는 주거문제 해결을 위한 주거서비스도 제공한다. 독거 노인과 같은 주거취약계층 1인 가구와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는 한부모 가구에게 임차보증금을 지원하는 등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