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가을 인생샷 명소 BEST 5

내 맘속에 저장! 가을 인생샷 명소 BEST 5

# 가을 인생샷 명소 BEST 5 #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인생샷을 건지는 거야~ 나들이 즐기기 좋은 낭만의 계절 가을을 맞아 막 찍어도 인생샷 건질 수 있는 서울 가을 인생샷 명소를 소개합니다. #억새 - 월드컵공원 내 '하늘공원' 서울 마포구 하늘공원로 95 황금들텩에 황홀한 억새꽃이 장관을 이루는 이곳! 억새축제 기간동안은 특별 야간개장도 진행되니 아름다운 서울의 야경을 감상해보세요. 억새축제 : 10.18(금)~10.24(목) #핑크뮬리 #여러해살이풀 - 잠원한강공원 '그라스정원' 서울 서초구 잠원로 221-124 다채로운 색감과 질감의 식물들이 한자리에! 강바람에 넘실대는 여러해살이풀과 핑크뮬리의 몽환적인 핑크빛 물결이 장관을 이루는 아름다운 정원이랍니다. #메밀꽃 - 반포한강공원 '서래섬' 서울 서초구 신반포로11길 40 파란 하늘과 한강을 배경으로 새하얀 꽃망울을 터트린 메밀꽃이 가득한 이곳! 메밀만발 마음 설레는 공간에서 예쁜 추억을 남겨보세요! #온실 #야외주제정원 - 서울식물원 '주제원 서울 강서구 마곡동로 161 가을식물 기획전시로 새단장을 마친 이곳! 보라색, 주황색으로 계절 옷을 갈아입은 식물원에서 낭만과 재미 가득한 가을파티를 즐겨볼까요? 가을식물 기획전시 : 9.24(화)~10.031(목) 전시온실 : 보라보라식물극장 / 주제정원 : 팜파티&롤링펌킨스 # 황화코스모스 - 올림픽공원 '들꽃마루' 서울 송파구 올림픽로 424 가을 감성 흠뻑 느낄 수 있는 이곳! 야트막한 언덕에 노랗게 만발한 코스모스와 함께 가을날 추억 담은 인생샷을 남겨보세요. # 이 계절을 오롯이 느낄 수 있는 서울의 가을 나들이 명소에서 인생샷 찍으며 예쁜 추억을 담아가시길 바라요~ ▶ 더 많은 서울 뉴스 보기 ▶ 내 손안에 서울 뉴스레터 구독하기 ▶ 내 이웃이 전하는 '시민기자 뉴스' 보기 ...
이때 아니면 못봐! 서울 단풍명소 BEST10 북한산 첫 단풍 10월 15일(예상) 북한산 단풍 절정기 10월 28일(예상)

이제 울긋불긋 절정! 서울단풍명소 BEST 10

이때 아니면 못봐! 서울단풍명소 BEST 10 북한산 첫 단풍 10월 15일 예상 북한산 단풍 절정기 10월 28일 예상 덕수궁길 덕수궁 돌담과 은행나무 등이 잘 어우러져 예쁜 공방 구경도 하며 나들이 하기 좋은 단풍길 송파나루근린공원(석촌호수) 풍성한 왕벚나무 단풍이 아름다운 길로 석촌호수와 함께 가을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단풍길 낙산공원 알록달록 아름다운 단풍과 함께 북악산의 좌청룡 최고의 야경을 감상할 수 있는 곳 여의도공원 여의도공원을 끼고 가을철 노란 은행나무의 아름다운 단풍을 만끽할 수 있는 곳 남산공원 말이 필요 없는 서울 대표 산책로로 운동과 산책을 겸하여 다양한 수종의 가을 단풍을 감상할 수 있는 곳 서울숲 은행나무 600주 군락지에서 노랑게 물든 가을 풍경을 만끽하며 산책하기 좋은 곳, 포토존 또한 금상첨화! 안양천 안양천을 따라 길게 뻗은 왕벚나무 단풍길을 걸으며 다양한 야생화 군락도 만나볼 수 있는 최적의 산책로 송정제방길 중랑천 제방길 따라 길게 늘어선 울창한 수림대의 형형색색 단풍을 감상하기 좋은 곳 서울대공원 느티, 단풍, 벚나무 등 풍성한 단풍을 볼 수 있는 대형공원 북서울 꿈의숲 월영지, 월광폭포 등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함께 고즈넉한 단풍의 가을정취를 느낄 수 있는 곳 아름다운 서울 단풍길에서 소중한 사람들과 멋진 추억을 만들어보세요! ...
일반 억새와 달리 분홍빛으로 꽃을 피워 로맨틱한 느낌을 주는 핑크뮬리, 노을빛을 받아 더 몽환적은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가을 색(色)여행! 핑크뮬리와 노을이 만났을 때

일반 억새와 달리 분홍빛으로 꽃을 피워 로맨틱한 느낌을 주는 핑크뮬리, 노을빛을 받아 몽환적은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은빛을 띄는 일반 억새와 달리 분홍빛으로 꽃을 피워 로맨틱한 느낌 때문에 요즘 한창 인기를 얻고 있는 핑크뮬리! 지금 SNS에서는 핑크뮬리를 배경으로 찍은 사진들로 핑크빛 물결이 넘실거리고 있다. 잠원한강공원 그라스정원에 만개한 핑크뮬리 서울에서도 핑크뮬리를 만날 수 있다는 소식을 듣고 찾아간 잠원한강공원 그라스정원에는 핑크뮬리가 만개해 가을 정취를 한껏 끌어올리고 있었다. 그라스정원엔 핑크뮬리를 포함한 25개종 여러해살이풀이 만개했다 가을 바람에 저마다 색을 뽐내며 한들한들 춤추는 풀꽃들 파란 하늘 가을 아래 다양한 색감과 질감을 가진 풀들이 바람에 한들한들 춤추는 장면은 그야말로 장관이다. 핑크뮬리 앞에선 별 포즈를 취하지 않아도 ‘인생 사진’을 건질 수 있다 핑크뮬리 앞에 있으면 별 포즈를 취하지 않아도 그럴듯한 ‘인생 ‘프사(프로필 사진)’를 건질 수 있다. 기자가 방문한 날에도 많은 시민들이 핑크뮬리를 배경으로 사진을 찍고 있었다. 시민들의 얼굴에 피어나는 행복한 미소 또한 핑크뮬리 저리 가라할 정도로 따뜻하고 아름다웠다. 가을 데이트 장소로도 인기인 그라스정원 사진을 찍는 커플들의 모습도 눈에 많이 띄었다. 데이트의 묘미는 역시 사진! 그라스정원을 찾은 한 커플은 핑크뮬리를 보자마자 예쁘다고 환호성을 질렀다. 그러면서 스마트폰으로 사진을 찍더니 정말 예쁘게 나온다고 평촌에서 왔는데 온 보람이 있다고 아주 좋아했다. 일몰 시간에 맞춰 가면 더 아름다운 사진을 찍을 수 있다 특히 일몰이 지는 시간에 가면 노을빛을 받아 가장 아름다운 핑크뮬리를 볼 수 있다. 그 빛깔을 보고 있노라니 황홀해 가슴이 멎을 것 같았다. 핑크뮬리 명소 그라스정원은 잠원한강공원 야외수영장 인근에 위치해 있다. 지하철 3호선 잠원역 4번 출구로 나와 한신16차 아파트 옆 나들목을 이용해 한...
잠원한강공원 ‘핑크뮬리’

‘인생 사진’ 찍어볼까? 잠원한강공원에 핑크뮬리 만개

잠원한강공원 그라스정원 ‘핑크뮬리’ 올 가을엔 푸른 하늘빛 가득한 한강에서 분홍빛 억새물결을 배경으로 인생 ‘프사(프로필 사진)’를 찍어보면 어떨까.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잠원한강공원에 조성한 약 6,000천㎡ 규모의 ‘그라스(Grass)정원’에 핑크뮬리를 포함한 25개종의 여러해살이풀이 만개했다고 밝혔다. 한강의 ‘그라스정원’은 흔히 떠올리는 꽃 중심의 정원이 아닌 다양한 색의 풀로 구성된 이색적인 정원으로 다양한 색감과 질감을 가진 여러해살이풀들이 계절 따라 변화하여 색다른 경관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서울시는 지난 4월부터 7월까지 ‘그라스정원’에 ▲핑크뮬리 4만본 ▲보리사초, 구슬사초 등 사초류 3만본 ▲무늬억새, 그린라이트, 모닝라이트 등 억새류 5만본 등 총 13만 6,000본을 식재했다. 이들이 가을을 맞아 이삭을 터뜨리고 만개해 이번 주말부터 11월 중순까지 가을 정취를 듬뿍 담은 경관을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은빛을 띄는 일반 억새와 달리 독특하게 분홍빛으로 꽃을 피워 아름다운 분위기를 연출하는 것으로 유명세를 탄 ‘핑크뮬리’ 테마정원이 한강에서 새롭게 선보인다. 가을철 사진 찍기 좋은 명소로 국내외 관광객에게 주목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그라스정원’은 잠원한강공원 야외수영장 인근에 위치해 있으며, 지하철 3호선 잠원역 4번 출구로 나와 한신16차 아파트 옆 나들목을 이용하여 한강공원으로 진입하여 찾아 올 수 있다. 김인숙 서울시한강사업본부 공원부장은 “이번 가을 한강에서 처음으로 ‘핑크뮬리’가 만개한 그라스정원을 선보인다”며 “멀리 떠나지 마시고 가까운 한강에서 가족·연인·친구와 함께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어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문의 : 서울시 한강사업본부 생태공원과 02-3780-0630 ...
가을철 분홍빛을 띄는 핑크뮬리는 아름다운 분위기를 연출해 SNS 등에서 유명세를 탔다

CG 아니고 진짜 억새! 예뻐서 난리난 ‘핑크뮬리’ 한강에!

가을이면 분홍빛으로 물드는 핑크뮬리, 사진 속 장소는 경북 경주 동부사적지 더워도 너무 더운 요즘, 선선한 바람 부는 가을이 기다려지는데요. 올가을이 기다려지는 이유가 하나 더 있습니다. 꿈속에서나 본 듯한 비현실적인 풍경, 가을 사진촬영의 명소로 화제를 모았던 핑크빛 억새 물결의 주인공 '핑크뮬리'를 한강에서도 볼 수 있기 때문입니다. 서울시는 이번 가을 핑크뮬리의 향연을 선보이기 위해 잠원한강공원에 ‘그라스정원’ 조성을 마쳤습니다. 오는 9월 말, 핑크빛으로 곱게 물든 한강에서 인생사진 한 장 남겨보세요.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잠원한강공원에 핑크뮬리를 포함하여 25개종의 여러해살이풀을 식재하여 ‘그라스(GRASS)정원’ 조성을 완료했다. 오는 9월 말부터 핑크뮬리는 핑크색의 이삭을 피워 시민들에게 첫 선을 보인다. 지난 4월부터 7월 중순까지 그라스정원 조성을 위해 8,000㎡ 면적에 13만 6,000본을 식재했으며, ▲핑크뮬리 4만 본 ▲보리사초 등 사초류 3만 본 ▲무늬억새 등 억새류 5만 본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한강 자연성 회복’을 목표로 울창한 한강숲 조성 등 다양한 생태계 회복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에 타 지역 선진사례 등을 다각도로 검토하여, 이번 ‘그라스 정원’을 조성하게 됐다. 새롭게 조성된 ‘그라스 정원’은 흔히 보던 꽃 중심의 정원이 아닌, 다양한 색의 풀로 장식되는 새로운 형태의 정원이다. 계절마다 색다른 경관을 즐길 수 있도록 이색적으로 만들었다. 핑크뮬리 정원 개화 예상도 더불어 최근 SNS 사진촬영명소로 각광받으며 유명세를 탄 ‘핑크뮬리’를 중심으로 한 테마정원도 조성되어 있다. 몽환적으로 핑크빛을 띄는 핑크뮬리 이삭은 9월말부터 11월까지 개화할 예정이다. ‘핑크뮬리(일명:분홍억새)’는 벼과에 속하는 식물로 여름에는 짙푸른 녹색의 잎을 띄다가 가을철 파스텔톤 분홍빛 이삭으로 아름다운 분위기를 연출한다. 올 가을에는 핑크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