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 피서, 멀리 갈 필요없이 한강에서 즐기자!

서울톡톡 서울톡톡

Visit7,610 Date2013.06.03 00:00

[서울톡톡] 여름 피서지, 멀리 갈 필요 없다. 한강변에서 무더위도 피하고 다양한 프로그램도 즐겨보자. 서울시는 올 여름 한강에서 저렴한 비용으로 가족 중심의 여름피서를 즐길 수 있는 ‘한강 행복몽땅 프로젝트’를 공개, 30개의 프로그램 보따리를 풀어놨다. 이 프로젝트는 여름휴가 피크 시즌인 7월 20일(토)~8월 20일(화) 한 달간 한강 전역을 무대로 펼쳐진다.

주요 프로그램은 ▴여의도·뚝섬 400면 임시 캠핑장 조성 ▴다리밑 영화제 ▴수상 음악회·거리공연 ▴별보기 체험 ▴윈드서핑, 래프팅, 오리보트 경주대회 등 다양한 수상레포츠 체험 등이다.

여의도·뚝섬 ‘쉐어링 텐트’ 캠핑장 첫 운영

우선, 여름캠핑 공간이 대폭 늘어난다. 서울시는 기존에 연중 운영 중인 난지캠핑장 200동 이외에도 이번 프로젝트 기간에 여의도(300동)·뚝섬(100동) 한강공원에 임시 캠핑장을 처음으로 설치, 운영한다.

특히 여의도·뚝섬 캠핑장은 설치된 텐트를 이용자들이 함께 사용하는 일명 ‘쉐어링 텐트’ 개념이 도입되어, 무거운 텐트와 장비를 싸매고 기름값까지 들이는 수고를 하지 않아도 된다.

요즘 새로운 트렌드인 ‘아껴 쓰고 나눠 쓰는’ 공유경제를 도입한 것으로서, 건전한 가족문화·여가문화 확산 차원에서 ㈜블랙야크와 캠핑문화연구소인 ㈜캠프엔이 참여했다.

여의도한강공원 캠핑장은 너른 들판에, 뚝섬한강공원 캠핑장은 청담대교 상류 잔디밭에 각각 마련되며, 5인 가족용(3.3×4.5m) 텐트가 설치된다. 취사나 바비큐는 허용되지 않으며 도시락 등 조리된 음식만 반입 가능하다.

캠핑장은 오후 3시부터 익일 오전 11시까지 이용할 수 있으며, 이용요금은 실비수준인 2만 원 정도(1박 기준)로 책정될 예정이다, 캠핑장 홈페이지 (www.hangangcamping.co.kr)를 통해 6월 중순부터 예약할 수 있다. 문의는 서울시 다산콜센터 120.

다리 밑에서 영화 감상을? 

한강다리 밑은 영화와 문화공연을 감상할 수 있는 공간으로 탈바꿈된다. 특히 평상이나 의자, 바둑판/장기판 테이블, 윷놀이장, 대형그늘막(가양대교 북단, 청담대교 북단) 등 휴게시설이 늘어날 예정.

우선 매주 금요일 저녁 7시 30분, 다리 밑과 한강 공연장에는 영화가 찾아온다. 시민들이 기억하기 쉽고 부담 없이 볼 수 있도록 상영일과 시간을 고정했으며, 장소별로 테마를 달리한다.

이름부터 이색적인 ‘다리밑 영화제’의 경우 한남대교(남단) 등 6개 한강 다리 밑에서 무료로 영화를 상영하며, 상영작은 시민들의 선호도를 반영해 선정할 예정이다.

세 곳의 공연장에선 한 달간 총 54회 20여 편의 영화를 상영하는 ‘강변 영화제’가 열린다. ▴여의도 물빛무대에서는 애니메이션, 코믹 오락영화 등 ‘유쾌한 작품’들을 ▴광진교 8번가에서는 ‘독립·예술영화와 로맨틱영화의 만남’을 주제로 한 영화를 ▴반포 달빛광장에서는 ‘서울시 좋은 영화 감상회’를 통해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영화를 각각 상영한다.

또 프로젝트 기간 중에는 거리예술가들이 다리 밑으로 찾아가는데, 사전 선발된 67개 팀이 거리극, 마임, 댄스, 악기연주 등 다양한 퍼포먼스를 펼칠 예정이다. 잠실대교(남단)와 한남대교(남단) 밑에는 시민들이 자유롭게 재능을 펼칠 수 있는 간이무대도 설치한다.

‘수상음악회’에서 만나는 재즈, 비보이, 국악 

여의도 물빛무대에서 개최하는 ‘수상음악회’에선 재즈, 비보이, 국악 등 다양한 문화행사를 즐길 수 있다. 공연은 서울시 문화재단과 민간 예술공연단체가 직접 참여해 선보인다.

매주 수・토요일 저녁에는 재즈 공연이 한여름 밤의 분위기를 고조시키고, 7월 21(일)에는 서울시의 ‘열린예술극장’이 한강으로 옮겨와 재즈, 대중음악, 힙합, 보헤미안 등 남녀노소 모두가 즐길 수 있는 공연을 펼친다.

8월 4(일)에는 서울시 선정 대표 비보이단인 ‘고스트크루’가 세계적 수준의 실력을 보여 줄 예정이며, 11(일)에는 무형문화재 박상옥씨의 휘몰이잡가를 감상할 수 있는 흔치않은 기회를 만날 수 있다. 같은 날 태권도 시범공연단(국기원)의 스토리가 있는 퍼포먼스도 진행된다.

초·중·고생 한강 역사 쉽게 이해하는 ‘빅게임’ 등 새로운 시도

이번 프로젝트에는 ‘빅게임(Big Game)’, ‘별보기 체험’ 프로그램도 시범적으로 선보인다. 드넓은 한강을 배경으로 벌어지는 ‘빅게임(Big Game)’은 퀴즈를 통해 한강을 이해하는 프로그램이다. 7월 24일부터 8월 14일까지 매주 수요일 진행되며, 매주 100명씩 사전 신청을 받을 계획이다. 7월초 한강사업본부 홈페이지(http://hangang.seoul.go.kr)를 통해 신청방법을 안내받을 수 있다.

한강변에서 밤하늘 별을 관측하는 체험행사도 진행된다. 프로젝트 기간 중 누구나 뚝섬 전망문화콤플렉스(자벌레)와 반포 동작대교 노을카페에 오면 대학생 천체관측동아리 회원들의 자세한 설명과 천체망원경을 통해 낮에는 태양흑점을, 밤에는 여름밤 별을 볼 수 있다. 자벌레에서는 오후 2시부터 저녁 10시까지, 노을카페에서는 오후 8시부터 저녁 10시까지 진행된다.

오리보트 경주, 윈드서핑 등 ‘수상·레저 스포츠’ 체험

한강하면 수상·레저 스포츠 체험도 빠질 수 없다. 프로젝트 기간 중(매주 월요일 제외) 이촌·양화한강공원 수상훈련장에서는 ‘해양수산부와 함께 하는 해양레저스포츠체험교실’이 열려 카약, 요트, 고무보트 등을 체험하고 수상안전교육도 받을 수 있다. 초·중·고등학생과 동반 학부형이 대상이며, 카약, 요트, 고무보트 등 무동력선은 무료로, 모터보트, 바나나보트, 플라이피쉬는 8천 원에 체험할 수 있다. 6월 15일(토) 이후 해양레저스포츠체험교실 홈페이지에서 신청하거나 현장 접수 가능. 현재 홈페이지 구축 중이다.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가족단위로 함께 어울려 무료로 래프팅, 카약을 즐길 수 있는 ‘한강어울림래프팅대회'(서울시 장애인체육회)도 7월 27일(토)에 잠실한강공원 잠실수중보 남단에서 개최된다.

6월 24일(월)~7월 10일(수)까지 서울시장애인체육회 홈페이지(www.ssad.or.kr)에서 참가신청을 할 수 있다. 또는 이메일(imsky85@hanmail.net) 신청을 하면 된다. 래프팅 16팀, 카약 30팀 접수 시 사전 마감하며,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장애인체육회(02-2202-2525)로 문의.

일반 시민대상 무료 ‘윈드서핑 체험행사'(씨에이글로벌)는 매주 월~금요일 망원한강공원에서 개최하며, 상시 접수가능하다. 신청 및 문의는 ㈜씨에이글로벌(02-337-6663, 010-9184-5833) 매주 수요일에는 여의도와 뚝섬 선착장에서 민간 유선업체(여의도 파라다이스, 뚝섬 아리랑하우스)가 운영 중인 오리보트를 이용한 ‘오리보트 경주대회’가 열린다. 참가방법은 당일 현장 접수를 통해 신청 가능하다(여의도-파라다이스 011-259-0588, 뚝섬-아리랑하우스 02-447-5554).

어린이들이 수상레저 체험과 함께 안전교육을 받을 수 있는 ‘어린이 수상안전 교실’은 7월 30일(화)~8월 2일(금) 양화한강공원에서 개최된다. 서울거주 청소년(초등3학년~중학생 및 동반가족)을 대상으로 하며, 참가비는 1만 원(수상레포츠 체험 실비)이다. 7월 중순부터 한강사업본부 홈페이지(http://hangang.seoul.go.kr)를 통해 인터넷 접수할 수 있으며, 문의는 한강사업본부(02-3780-0823).

뚝섬, 난지 등 7개 한강 수영장·물놀이장은 6월 28일(금) 동시에 개장하며 8월 25일(일)까지 운영된다.

행사안내는 다산콜센터에서

각종 행사의 개최시간이나 참가방법 등은 120 다산콜센터나 서울시 한강사업본부 홈페이지(http://hangang.seoul.go.kr) ‘새소식’란을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이 외에 한강공원 페이스북(www.facebook.com/hanganggongwon), 블로그(blog.naver.com/hangangbb), 트위터(@hangang)를 통해서도 안내받을 수 있다.

문의 : 다산콜센터 120

간편구독 신청하기   친구에게 구독 권유하기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동일조건변경허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