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마다 서울 곳곳에서 무료 공연이~

하이서울뉴스 조선기

Visit2,780 Date2012.06.14 00:00


6~11월까지 시내 48곳에서 750회 공연


[서울시 하이서울뉴스] 오는 16일(토)부터 ‘열린예술극장’이 문을 연다. 열린예술극장은 광장, 천변, 거리 등 서울 시내 48여 곳에서 재능기부한 시민과 전문가가 펼치는 공연 예술이라고 할 수 있다. 16일(토)부터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열리며, 6월 한 달은 15곳, 총 43회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주요 공연으로는 국내외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국악단체 ‘정가악회'(6. 16(토) 17:00 / 서울역사박물관 로비), 남성아카펠라 그룹 ‘레드소울'(6. 30(토) 16:00 / 도봉산 수변무대), 비보이 팝핀댄스팀 ‘애니메이션크루’ (7. 1(일) 18:00 / 디큐브파크) 등이다.


이 외에도 ‘킨윈드오케스트라’, ‘서초노멀앙상블’, ‘샬뤼모 클라리넷 앙상블’, ‘벨아르떼오케스트라’와 같은 클래식 장르에서부터 ‘행복나누기 7080 통기타’, ‘연인들의 추억이야기’와 같은 7080 포크음악까지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만날 수 있다.


공연장소는 서울시내 숲, 공원 등에 인접한 총 48곳으로, 자치구별 1개소 이상이 포함돼  마음만 먹으면, 가까운 곳에서 무료 공연을 즐길 수 있다 .  


특히, 올해는 장르 특화 공간을 지정하여, 월드컵경기장역 청소년광장에 가면 인디음악을, 송파구 놀이마당에 가면 국악 공연을 매주말마다 볼 수 있다. 공연 세부정보, 야외공연의 특성상 기상사정으로 인한 일정변경 등은 열린예술극장 홈페이지(http://www.seoulopenstage.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문의 : 다산콜센터 120



간편구독 신청하기   친구에게 구독 권유하기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