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겨울 마지막 대박 쇼핑 찬스

서울톡톡

Visit3,395 Date2013.01.21 00:00


[서울톡톡] 요즘 가장 주목받는 영 디자이너 브랜드 제품을 최대 90% 할인된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는 단 3일간의 대박 쇼핑 행사가 열린다. 


서울시는 23일(수)부터 25일(금)까지 동대문에 위치한 유어스 빌딩 4층 ‘서울패션창작스튜디오 쇼룸’에서 창작스튜디오 출신 디자이너들의 제품을 최대 90%까지 할인 판매하는 시즌 오프『팝 세일』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서울패션창작스튜디오는 서울시가 유망 신진 디자이너 양성을 위하여 조성한 인큐베이팅 시설로 창업 5년 이내 디자이너 50명이 입주해 있고, 창작 공간 무료 제공, 창작활동비 지원, 유통망 및 판로지원, 전문교육 및 컨설팅 등 전방위의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2009년 12월 개관 이래 신진 패션디자이너의 요람으로 자리 잡은 창작스튜디오는 지난 10월에 방영된 KBS2 TV ‘다큐멘터리 3일’을 통해 일반 대중들에게도 존재감을 널리 알리며 주목을 받았다.


이번 행사는 서울패션위크를 통해 실력을 인정받은 ‘에스이콜와이지(송유진)’, ‘제이쿠(구연주·최진우)’, 온스타일 ‘솔드아웃’에서 디자이너로서 강한 존재감을 보여준 박정영이 이끄는 ‘따슈’ 등 대외적으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영 디자이너 브랜드 55개, 총 3천5백여 개의 다양한 제품들이 쏟아진다.


행사상품은 현재 대형 백화점과 국내외 편집숍에서 판매 중이기도 하며, 의류, 주얼리, 가방, 구두까지 다양한 원스톱 쇼핑이 가능하다.


KBS ‘착한 남자’의 송중기가 착용한 ‘지벤풍트(이민수)’의 티셔츠가 1만 5천 원, SBS ‘드라마 제왕’에서 정려원이 입은 ‘디스이즈네버댓(조나단․최종규)’의 맨투맨 티셔츠 역시 1만 5천 원에 판매된다. 또한 박재범이 tvN ‘SNL’에서 착용한 ‘제쿤 옴므(황재근)’ 의 카무플라주 패턴 블루종 재킷은 60% 할인된 가격에 판매된다.


지금 구입해서 바로 입을 수 있는 겨울 아우터 제품은 10만 원대에 장만할 수 있으며, 개성 있는 점프 수트는 4만 7천 원대에, 티셔츠는 4천~5천 원에 판매된다.


행사는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 1번 출구 유어스빌딩 4층에 위치한 서울패션창작스튜디오 쇼룸에서 낮 12시부터 저녁 9시까지 진행된다. 준비된 수량이 한정되어 있으니 인기 있는 아이템을 노린다면 서둘러야 한다.


행사 당일 일정 금액 이상 구매 고객에게는 선착순으로 가죽 컵홀더, 머플러 등 디자이너들이 준비한 개성 있는 사은품이 증정되며, 행사 종료 후 일부 제품은 서울시 희망온돌사업에 기부하여 저소득 시설에 전달한다.


일 년에 2회 정기적으로 개최되는 서울패션창작스튜디오 시즌오프 행사는 영 디자이너 특유의 젊은 감성과 에너지가 느껴지는 인기 제품을 매우 저렴한 가격에 살 수 있는 절호의 쇼핑 찬스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기존 매장에서 판매하지 않았던 컬렉션 라인의 샘플 의상도 구입 가능하지만 준비된 수량이 한정되어 있어 인기 제품은 일찍 소진될 수 있다.


문의 : 문화산업과 02)2171-2443


간편구독 신청하기   친구에게 구독 권유하기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