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24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국내 발생 현황

질병관리본부

Visit375 Date2020.04.24 14:30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4월 24일 0시 현재, 총 누적 확진자수는 10,708명 (해외유입 1,023명(내국인 91.6%), 조사가 완료되어 해외유입으로 확인된 사례)이며, 이 중 8,501명(79.4%)이 격리해제 되었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는 6명이고, 격리해제는 90명 증가하여 전체적으로 격리 중 환자는 감소하였다.

■ 국내 신고 및 검사 현황 (4.24. 0시 기준, 1.3일 이후 누계)
구분 총계 결과 양성 검사 중 결과 음성
확진자 격리해제 격리중 사망
4. 23.(목)
0시 기준
583,971 10,702 8,411 2,051 240 10,139 563,130
4. 24.(금)
0시 기준
589,520 10,708 8,501 1,967 240 9,600 569,212
변동 (+)5,549 (+)6 (+)90 (-)84 0 (-)539 (+)6,082
■ 지역별 확진자 현황 (4.24. 0시 기준, 1.3일 이후 누계)
구분 합계

대구










경북


격리중 1,967 264 17 745 38 6 10 6 12 205 20 5 18 6 7 215 26 5 362
격리해제 8,501 362 116 5,931 54 24 30 36 34 441 31 40 123 11 8 1,097 91 8 64
사망 240 2 3 166 0 0 0 1 0 14 2 0 0 0 0 52 0 0 0
합계* 10,708 628 136 6,842 92 30 40 43 46 660 53 45 141 17 15 1,364 117 13 426
신규 6 0 1 2 0 0 0 0 0 1 0 0 0 0 0 1 0 0 1
해외유입 (잠정) 2 0 1 0 0 0 0 0 0 0 0 0 0 0 0 0 0 0 1
지역발생 (잠정) 4 0 0 2 0 0 0 0 0 1 0 0 0 0 0 1 0 0 0
* 4월 23일 0시부터 4월 24일 0시 사이에 질병관리본부로 신고, 접수된 자료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 신고내역을 해외유입과 이외의 경우로 구분하여 잠정수치를 제시. ※ 상기 통계는 모두 추후 역학조사 과정에서 변경될 수 있음.

전국적으로 약 80.9%는 집단발생과의 연관성을 확인하였다. 기타 조사·분류중인 사례는 약
9.6%이다.

지역 확진환자 주요 집단발생 사례
누계 해외
유입
집단 발생 관련 기타* 신규
소계 신천지
관련
집단
발병
확진자
접촉자
해외 유입
관련
서울 628 247 357 8 262 18 69 24 0 구로구 콜센터 관련(98명), 동대문구 동안교회-PC방 관련(20명), 만민중앙교회 관련(41명) 등
부산 136 23 84 12 53 18 1 29 1 온천교회 관련(39명), 수영구 유치원 관련(5명) 등
대구 6,842 18 6,102 4,510 662 926 4 722 2 제이미주병원 관련(196명), 한사랑요양병원 관련(128명), 대실요양병원 관련(100명), 파티마병원 관련(37명) 등
인천 92 41 47 2 34 5 6 4 0 구로구 콜센터 관련(20명) 등
광주 30 14 16 9 0 1 6 0 0  
대전 40 10 21 2 11 8 0 9 0 산림기술연구원 관련(3명) 등
울산 43 12 24 16 1 4 3 7 0  
세종 46 3 42 1 38 3 0 1 0 해양수산부 관련(30명), 운동시설 관련(8명)
경기 660 152 466 29 320 55 62 42 1 성남 은혜의강 교회 관련(72명), 구로구 콜센터-부천 생명수교회 관련(48명), 의정부성모병원 관련(50명) 등
강원 53 14 32 17 15 0 0 7 0 원주시 아파트 관련(3명), 의정부성모병원 관련(10명) 등
충북 45 5 32 6 18 6 2 8 0 괴산군 장연면 관련(11명)
충남 141 11 120 0 118 1 1 10 0 천안시 등 운동시설 관련(103명), 서산시 연구소 관련(9명) 등
전북 17 8 4 1 3 0 0 5 0  
전남 15 7 7 1 3 2 1 1 0 만민중앙교회(2명)
경북 1,364 10 1,219 566 461 192 0 135 0 청도 대남병원 관련(120명), 봉화 푸른요양원(68명), 성지순례 관련(49명), 경산 서요양병원 관련(66명), 예천군 관련(38명) 등
경남 117 14 85 32 46 6 1 18 0 거창교회 관련(10명), 거창군 웅양면 관련(8명), 윙스타워 관련(10명) 등
제주 13 8 1 0 0 0 1 4 0  
검역 426 426 0 0 0 0 0 0 1  
합계 10,708 1,023
(9.6)
8,659
(80.9)
5,212
(48.7)
2,045
(19.1)
1,245
(11.6)
157
(1.5)
1,026
(9.6)
6  
※ 신고사항 및 질병관리본부 관리시스템에서 관리번호가 부여된 자료를 기준으로 함. 이에 따라, 특정 시점에 시도단위에서 자체 집계한 수치와는 상이할 수 있고, 이후 역학조사 진행 등에 따라 변경 가능
* 기타는 개별사례 , 조사 후 연관성 분류가 진행 중인 사례 , 조사 중인 사례 등을 포함

최근 2주간* 전파 경로는 해외유입 147명(57.0%), 해외유입 관련 12명(4.7%), 병원 및 요양병원 등 36명(14.0%), 지역집단발병 45명(17.4%), 선행확진자 접촉 7명(2.7%), 신천지 관련 1명(0.4%), 조사 중 10명(3.9%) 등이다.

* 4월 10일 0시부터 4월 24일 0시 전까지 2주간 신고된 258명

어제 신규로 확인된 해외유입 환자는 2명이며, 유입 국가(지역)은 미주 2명 이었다.

■ 해외유입 환자 현황(4.24 0시 기준)
구분 합계 유입국가 확인 단계 국적
중국 중국 외 아시아 유럽 미주 아프리카 호주 검역
단계
지역
사회
내국인 외국인
신규* 2 0 0 0 2 0 0 1 1 1 1
누계 1,023 17
(1.7%)
112
(10.9%)
442
(43.2%)
448
(43.8%)
3
(0.3%)
1
(0.1%)
426
(41.6%)
597
(58.4%)
937
(91.6%)
86
(8.4%)
* 지자체 역학조사가 진행 중으로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변동 가능

경북 포항에서는 해병대 교육훈련단 입소 장병 중 1명(대구시 거주)이 입소 과정에서 실시한 검사에서 양성으로 판정되어 방역조치 및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경기도 의정부성모병원 관련 역학조사 중간분석 결과를 발표하였다(붙임 3).

3.30일부터 4.21일까지 의정부성모병원 환자, 보호자 및 의료기관 종사자 중 57명*, 지역사회 전파 15명**이 확인되어 총 72명의 확진자가 발생하였다.

* 환자 26명, 간호사 3명, 의사 2명, 미화원 2명, 병동에서 간병했던 간병인 10명과 보호자 14명

** 가족 6명, 한탄리버스파호텔 관련 7명, 서울아산병원 관련 2명

역학조사 결과 최초 인지된 환자(이하 지표환자)의 증상발생일 (3.26일) 보다 먼저 증상이 시작된 환자가 있었고 3.20일 8층에서 퇴원한 환자가 확진되었으므로, 3.20일 이전에 병동 내 전파가 있었을 것으로 추정하며 감염원은 확인되지 않았다.

지표환자가 입원한 장소인 8층 이외에서도 확진자가 발생하여 환자의 병실 이동, 간병인‧의료종사자의 이동 등을 통해 층간 전파가 이루어졌을 것으로 추정된다.

유행 인지 후 중앙과 지자체가 협력 대응하여 퇴원환자 및 보호자, 근무지 변경 간병인 추적관리, 지역사회 감시강화를 통해 추가로 58명의 관련된 환자를 발견하여 조치하였다.

접촉자 일제검사를 통해 22명(30.6%)의 무증상 감염자를 조기에 발견하였고, 무증상 감염자로 인한 2차 전파는 없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최근 들어 확진환자수가 감소하였지만 코로나19 유행은 아직 진행 중이라는 점을 강조하며 사회적 거리 두기에 적극적으로 협조해 줄 것을 요청하였다. 특히, 주말을 맞아 종교시설과 유흥시설에 대한 각별한 주의를 당부하였다.

온라인 등 비대면‧비접촉 종교행사 활용을 권장하며, 현장 예배시에는 발열체크, 참여자간 거리 유지, 마스크 착용이 필요하며, 침방울이 튀는 행위(합창, 구호 등)을 자제해야 한다.

고위험군(65세 이상, 임신, 만성질환 등)의 경우 다중이 모이는 밀폐된 시설 방문 자제를 당부하였다.

유흥시설도 운영을 최대한 자제할 것을 권고하며, 불가피하게 운영할 경우 입구에서 발열 및 호흡기 증상 여부를 확인하고 소독 및 환기를 철저히 하는 등 방역지침을 준수해야 한다.

이외에도 환기가 안 되는 밀폐된 공간 또는 사람이 많이 모이는 곳은 되도록 가지 않고, 부득이하게 밀폐‧밀집 장소 방문시에는 2m 거리를 유지하고 마스크를 착용하며, 악수를 하지 않고 손씻기를 철저히 하고, 눈‧코‧입을 만지지 않는 등 개인위생을 유지하는 것이 필요하다.

의심 증상이 있을 때는 출근‧외출을 하지 않으면서 선별진료소에서 진단검사를 받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하였다.

특히, 가족이나 직장 내에서 발열‧기침 등의 유증상자가 2~3명 이상 발생하는 경우에는 조기에 검사를 받을 것을 당부하였다.

※ 이 보도자료는 관련 발생 상황에 대한 정보를 신속 투명하게 공개하기 위한 것으로, 추가적인 역학조사 결과 등에 따라 수정 및 보완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질병관리본부 보도자료 원문 보기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