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호선 중앙대 흑석역에 ‘청년창업공간’ 문 연다

내 손안에 서울

Visit895 Date2020.02.21 15:13

흑석역 청년창업 문화공간 전시홍보 벽면(좌)과 창업발전소 EXPRESS 내, 코워킹 스페이스(우)

흑석역 청년창업 문화공간 전시홍보 벽면(좌)과 창업발전소 EXPRESS 내, 코워킹 스페이스(우)

지하철 9호선 중앙대 흑석역에 청년의 창업을 돕는 ‘청년창업 문화공간’이 24일 문을 연다. 또한 같은 날, 흑석역과 가까운 중앙대 서울캠퍼스 인근에선 시제품 제작까지 원스톱으로 지원하는 ‘창업발전소 익스프레스’가 개관한다.

두 공간 모두 중앙대학교 캠퍼스타운을 중심으로 청년 창업을 활성화하고,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지자체와 대학이 협력해 조성한 공간이다.

‘흑석역 청년창업 문화공간’은 제품 상담 공간, 시제품 및 기업 홍보 공간, 강의 및 전시 공간으로 이루어졌다. 메트로9호선에서 무상으로 공간을 제공했으며, 운영은 중앙대가 맡았다. 서울시와 동작구는 행정·재정적으로 지원을 한다.

‘창업발전소 Express’는 지상 3층 연면적 145㎡ 규모, 대학·지역주민과 청년 창업가들의 교류 공간, 코워킹스페이스 및 교육 공간, 시제품 제작을 지원하는 메이크스페이스로 구성됐다. 메이크스페이스에는 창업팀이 시제품을 제작할 수 있도록 3D 프린터, 레이져 커트기 등이 설치됐다.

‘흑석역 청년창업 문화공간’과 ‘창업발전소 Express’는 창업 홍보관 역할로도 활용되며 창업에 관심 있는 학생과 지역 주민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는 열린 공간으로 이용될 예정이다.

한편, 흑석 캠퍼스타운은 이번 시범운영 2개 거점 이외에, 최근 청년들에게 인기를 얻고 있는 외식 창업 활성화를 위해 장진우 셰프의 ‘흑석시장 공유주방’, ‘노량진 고시생 청년창업 프로그램’, 지역공동체(하숙촌)와 연계한 ‘창업교육’, 지역창업 현안을 함께 해결하기 위한 ‘지역연계수업’ 등 지역 맞춤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

김의승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흑석역 창업문화공간은 산·학·민·관이 함께 협력해 대학을 중심으로 청년창업의 기반을 단단하게 다져나가는 의미있는 사례”라며“청년창업이 활성화되어 지역 경제 활력으로 이어지는 서울형 캠퍼스타운 모델이 되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흑석역 청년창업 문화공간 위치(좌), 창업발전소 EXPRESS 위치(우)

흑석역 청년창업 문화공간 위치(좌), 창업발전소 EXPRESS 위치(우)

문의: 캠퍼스타운활성화과 02-2133-4836

▶ 더 많은 서울 뉴스 보기
▶ 내 손안에 서울 뉴스레터 구독하기
▶ 내 이웃이 전하는 ‘시민기자 뉴스’ 보기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