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민주주의위원회’ 출범, 시민민주주의 이끈다

내 손안에 서울

Visit308 Date2019.11.06 15:20

서울시는 서울민주주의위원회 비상임위원 14명을 위촉,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서울민주주의위원회는 비상임위원 14명을 위촉,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시민민주주의를 총괄하는 합의제 행정기관인 ‘서울민주주의위원회’(이하 ‘위원회’)가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서울시는 오관영 서울민주주의위원회 위원장에 이어 비상임위원 14명을 11월 6일 오전 위촉·임명했다.

서울민주주의위원회는 민주주의 활성화와 시민 권한 강화를 위해 지난 7월25일 출범했다. 위원회는 시민 참여를 보다 제도화·체계화하고, 시민의 제안이 시정에 충실히 반영되도록 하는 합의제 기구이다.

위원은 위원장, 위촉직 위원 11명, 임명직 위원 3명 등 15명으로 구성되며 서울민주주의담당관, 시민숙의예산담당관 등 4개 부서가 사무기구의 역할을 수행한다. 위원의 임기는 2년으로 1회에 한하여 연임이 가능하며, 월 1회 정기회의와 필요시 임시회 및 분과회의를 개최한다.

위원회는 시민민주주의 활성화, 시민참여·숙의예산, 민관협치, 마을공동체에 관한 사항 등을 심의·조정하며, 시민민주주의 활성화 기본계획, 숙의예산 종합계획 등을 수립해 보다 적극적인 시민의 참여를 이끌어 내는 역할을 수행한다.

서울민주주의위원장으로 임명된 오관영 위원장은 한국에 주민참여예산제의 도입을 주도한 인물이자, 지난 20여년간 ‘함께하는 시민행동’,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등 시민사회에서 다양한 활동을 한 전문가이다.

기관 추천과 시민 공모로 선정된 11명의 위촉직 위원은 다양한 분야에서 왕성히 활동해 온 특색 있는 전문가들로 구성됐다.

이번에 선정된 위촉직 위원은 강명옥 위원(현 사단법인 한국국제개발연구소 대표), 류홍번 위원(현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시민사회활성화위원장), 송문식 위원(현 청년청 인재추천위원회 위원), 양소영 위원(현 법무법인 숭인 대표변호사), 이은애 위원(현 사단법인 씨즈 이사장), 이종창 위원(현 대통령소속 도서관정보정책위원회 위원), 김백곤 위원(전 양천구 행정지원국장), 우지영 위원(현 대통령직속 정책기획위원회 자문위원), 최상명 위원(현 우석대 공공금융정책학과 부교수), 김의영 위원(현 서울대학교 정치외교학부 교수), 김혜경 위원(현 이화여대 융합보건학과 부교수)이다.

서울시는 이번 위원 위촉을 계기로 시민과 행정이 함께 참여하는 서울민주주의위원회의 합의제 운영 체계를 구축하여 시민숙의예산 등 시민민주주의 활성화 정책을 본격적으로 수립하고 실행할 계획이다.

문의 : 서울민주주의담당관 02-2133-6532

▶ 더 많은 서울 뉴스 보기
▶ 내 손안에 서울 뉴스레터 구독하기
▶ 내 이웃이 전하는 ‘시민기자 뉴스’ 보기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