뚝섬 자벌레공간, ‘서울생각마루’으로 대변신!

시민기자 최병용

Visit661 Date2019.10.10 13:39

자벌레 모양의 뚝섬 서울 생각마루

자벌레 모양의 뚝섬 서울 생각마루 외관 ⓒ최병용

뚝섬 근처를 지날 때마다 자벌레같이 생긴 특이한 건물을 보며 도대체 무슨 용도로 쓰이는 곳인지 궁금했던 이들도 많을 것이다. 이곳은 2019년 5월 개장한 서울생각마루다.
서울생각마루는 시민들의 쉼터 겸 도서관이다. 시민들이 편하게 찾아와 
한강을 바라보며 복잡한 생각을 비우고 새로운 상상과 발상으로 채워갈 수 있는 쉼과 힐링의 공간으로 만들었다.

정상에 오른자와 오르는자

정상에 오른자와 오르는 자의 모습을 형상화 한 조형물 ⓒ최병용

뚝섬 서울 생각마루의 조형물

뚝섬 서울생각마루에서 볼 수 있는 조형물 ⓒ최병용

뚝섬 생각마루 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보면 특이하게 생긴 조형물이 눈에 들어온다. 정상을 향해 기어오르는 인간군상들인데 무슨 의미일까? 인간의 무한 욕심? 정상에 오른자와 루저? 인간의 도전 정신? 다양한 생각이 떠오르지만 특별한 설명이 없으니 그 의미는 각자의 상상에 맡기고 구경하면 된다.

뚝섬 역과 서울 생각마루 연결통로

뚝섬역에서 서울생각마루로 연결되는 통로 ⓒ최병용

서울생각마루 입구는 뚝섬역 방향과 중간 엘리베이터, 끝부분 계단 등 여러 위치에서 들어갈 수 있어 편리하다. 입장료가 없어 자유롭게 출입이 가능하며 뚝섬 지하철역에서 도보로 5분 이내 거리에 있다.

서울 생각마루 입구

서울 생각마루 입구 ⓒ최병용

서울생각마루 1층은 휴식이 있는 마루로 한강의 전망과 함께 지친 일상에서 휴식과 여가를 즐길 수 있는 복합 문화공간이다. 서울시민의 참여를 통해 비치 된 책을 읽으며 지친 일상에 위로를 받을 수 있고, 각종 공연과 행사, 세미나 등을 위한 공간도 대관 신청을 하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2층은 창의적인 생각의 마루로 한강을 바라보며 머리를 비우고 책을 읽으며 다양하고
 자유로운 발상을 할 수 있는 공간이다.
3층은 생산적인 소통의 마루로 개인 혹은 여러 명이 작업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며 생산적인 소통이 이루어지는 공간이
다. 3층에서는 지정된 1인 전용 좌석을 누구나 저렴한 비용으로 이용할 수 있는데 1일 5,000원, 1주 1만5,000원, 1달 5만원이다. 총 5실의 1인 지정석이 있으며 매월 1~15일 익월 1달 단위로 예약 신청을 할 수 있다.

서울 생각마루 테라스 쉼터

서울 생각마루 테라스 쉼터 ⓒ최병용
서울 생각마루는 아무곳에나 앉아 책을 읽거나 대화를 할 수 있는 의자들이 많고, 생각보다 조용하다. 빠르고 복잡한 서울의 한복판에서 잠시 머무는 일상의 쉼터가 될 수 있는 곳이다. 굳이 책을 들고 가지 않아도 읽을 책이 많이 비치되어 있다. 야외 테라스 소파에 앉아 휴식을 취하며 한강을 바라보며 잠까지 청할 수 있는 곳이라니~! 생각만으로도 행복한 공간이다.

은빛 나비 200마리로 표현한 시민의 꿈과 열정

은빛 나비 200마리로 ‘시민의 꿈과 열정’을 표현한 작품 ⓒ최병용
자벌레가 자라 나비가 되는 모습을 구현한 디자인 공간도 눈길을 끈다. 사랑스러운 은빛 나비 200마리가 한강 위를 춤추는 모습을 독특하고 아름답게 표현한 작품이다. 하늘 높이 나는 수많은 나비들은 관람자의 모습을 그대로 투영하는 거울소재로 만들어져 뚝섬 자벌레를 방문하는 시민들의 꿈과 열정을 상징한다.

자벌레를 닮은 독특한 외관 때문에 더욱 눈길을 끄는 서울생각마루는 뚝섬 근처 강변북로를 달릴 때 한번쯤 쉬어가기 좋은 공간이다. 또한 지하철을 타고 가다 뚝섬역을 지난다면 한번쯤 내려 한강을 산책하며 잠시 힐링하는 시간을 갖을 수 있는 공간이다. 숨가쁜 일상에 잠시 쉼표를 찍고 싶은 순간이라면, 주저말고 방문해보자. 

■ 서울 생각마루
○운영시간 : 오전 10시 ~ 22시(매주 월요일, 1월 1일, 설날 및 추석 연휴 휴관)
○위치 : 서울시 광진구 자양동 97-5
○찾아 오는 길 : 지하철 7호선 뚝섬유원지역 3번 출구, 버스 노유나들목 앞 정류장 2014, 자양나들목 앞 정류장 2221, 2222, 2415
○대관 문의 : 02-3780-0517
○홈페이지 : www.j-bug.co.kr/

▶ 더 많은 서울 뉴스 보기
▶ 내 손안에 서울 뉴스레터 구독하기
▶ 내 이웃이 전하는 ‘시민기자 뉴스’ 보기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