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실종합운동장’ 관광‧투어 20일부터 선착순 접수

내 손안에 서울

Visit1,228 Date2019.06.11 16:33

잠실종합운동장 앞에서 홍보활동을 하고 있는 2018 평창올림픽 마스코트 수호랑과 1988 서울올림픽 마스코트 호돌이 모습

잠실종합운동장 앞에서 홍보활동을 하고 있는 2018 평창올림픽 마스코트 수호랑과 1988 서울올림픽 마스코트 호돌이 모습

서울시(서울시체육시설관리사업소)는 평소엔 들어가 보기 어려운 잠실종합운동장 곳곳을 살펴보며 체험해보는 관광‧투어 프로그램을 7월부터 10월까지 4개월 간 운영한다. 6월 20일부터 개인 및 단체예약 선착순 신청을 받는다.

‘잠실종합운동장 관광‧투어 프로그램’ 참가자들은 약 60분에 걸쳐 ▴올림픽주경기장 내‧외부 주요 시설(경기장, VIP실, 라커룸 등) ▴서울올림픽 성화대 ▴대한민국 선수단이 획득한 메달과 생생한 경기장면을 볼 수 있는 ‘올림픽스타의 길’ ▴올림픽주경기장 무대에 선 국내외 유명 아티스트의 핸드프린팅과 표석이 조성된 ‘뮤직스타 존’ ▴88서울올림픽 메달과 메달리스트들의 기증품, 역대 올림픽 포스터와 영상 등이 전시되는 ‘올림픽전시관’ 등을 관람할 수 있다.

■ 잠실종합운동장 관광‧투어 프로그램 진행일정

구분 운영횟수 시간
7월
10회
1회차 10:00 ~11:00
2회차 14:00 ~15:00
(1일 2회차 진행)
8월
5회
9월
10회
10월
5회
※ 상기 진행일정은 인원모집상황 및 경기장 사정에 따라 변경될 수 있음

신청은 20일부터 서울시 공공서비스 예약 홈페이지에서 하면 된다. 참가비는 성인 500원, 유소년 250원이며 10명 이상 단체 신청 시 30% 할인을 받을 수 있다.

박영준 서울시체육시설관리사업소장은 “88올림픽의 성지이자 약 100일 앞으로 다가온 ‘제100회 전국체전’의 개‧폐막식 장소인 잠실종합운동장의 주요 시설과 숨은 공간을 모두 체험해보는 투어 프로그램을 통해 특별한 추억을 만들고 전국체전의 감동을 미리 느껴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문의 : 서울시체육시설관리사업소 홍보마케팅반 02-2240-8971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