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옷으로 따스함 전해요…’거리의 천사’ 되는법

내 손안에 서울 내 손안에 서울

Visit440 Date2017.12.18 16:01

`거리의 천사가 되어 주세요` 캠페인

`거리의 천사가 되어 주세요` 캠페인

겨울철 추위로 생존 위협을 받는 노숙인을 위해 ‘거리의 천사가 되어주세요!’ 캠페인이 진행된다. 서울시는 유니클로, 같이가치 with Kakao, 서울노숙인시설협회와 함께 12월 18일부터 노숙인을 위한 겨울옷 나눔 캠페인을 진행한다.

내년 2월17일까지 두 달간 진행되는 ‘거리의 천사가 되어주세요!’는 노숙인을 위해 겨울옷을 나누는 캠페인이다. 두 가지 활동에 참여할 수 있다.

먼저 같이가치 홈페이지(together.kakao.com)의 ‘거리의 천사가 되어주세요’ 캠페인 페이지 내에 응원 버튼을 클릭하거나 댓글을 남기면 된다. (☞ 거리의 천사가 되어 주세요 캠페인 페이지) 응원 버튼을 클릭하거나 댓글을 남길 때마다 유니클로가 1,000원의 기부금을 적립, 총 1,000만 원을 달성하면 해당 금액 상당의 히트텍을 서울시 내의 노숙인에게 전달한다.

포털 다음 및 네이버에서 ‘서울’ 또는 ‘거리의 천사가 되어주세요’를 검색하거나, 같이가치 홈페이지(together.kakao.com)에 접속하면 캠페인에 참여할 수 있다.

`거리의 천사가 되어주세요`캠페인 참여 방법

`거리의 천사가 되어주세요`캠페인 참여 방법

또 오프라인으로 참여할 수 있는 방법도 있다. 입지 않는 옷을 서울시 소재 50여개 유니클로 매장과 서울시청 지하 1층 시민청에 설치된 의류 모금함에 넣으면 된다. 서울노숙인시설협회에 택배로 의류를 보내도 된다. (서울시 성동구 가람길 125/ 02-713-3698)

캠페인 기간 동안 기부된 의류 현황은 같이가치 캠페인 페이지와 서울노숙인시설협회 홈페이지(www.homeless-seoul.or.kr)에 2주 단위로 공개할 예정이다.

서울시에서는 2012년부터 (사)서울노숙인시설협회와 협약을 맺고 시민의 입지 않는 옷을 모아 노숙인에게 나누어 주는 ‘노숙인 희망옷나눔’ 사업을 추진해 왔다.

서울시 노숙인 희망옷나눔사업은 사업 초기인 2012년에는 8만 6,000벌 모집하였으며, 2017년 11월말 기준 15만 6,000여벌로 원년 대비 약 두 배 가까운 의류를 모집하여 노숙인들에게 제공했다.

문의 : 서울노숙인시설협회 02-713-3698, 자활지원과 02-2133-7484

다음뉴스검색제휴 api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동일조건변경허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