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바람에 몸을 맡겨!” 윈드서핑 가족 체험 모집

프로필이미지 내 손안에 서울

Visit7,630 Date2017.05.16 16:45

윈드서핑 ⓒnews1

윈드서핑

보기만 해도 시원함이 느껴지는 수상스포츠, 이번 여름에는 직접 즐겨보는 건 어떨까요? 특히 초등학생 이상 자녀를 둔 가족이라면 한강공원에서 진행하는 ‘가족 수상스포츠 체험교실’에서 배워보세요. 윈드서핑과 카약, 패들보드, 모터보트까지 1인당 만 원의 비용으로 체험해 볼 수 있습니다. 남다른 여름을 보낼 수 있는 이색 체험의 기회를 놓치지 마세요!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서울시는 초등학생 이상 자녀를 둔 가족을 대상으로 뚝섬 한강공원에서 윈드서핑, 카약 등을 체험하고 즐길 수 있는 ‘가족 수상스포츠 체험교실’을 오는 6월 10일부터 9월 3일까지 토, 일요일 총 10회 운영한다.

일정은 6월 4회(6월 10~18일), 7월 2회(7월 8~9일), 8월 2회(8월 26~27일), 9월 2회(9월 2~3일) 등 주말로 정했으며, 장소는 뚝섬 한강공원 서울윈드서핑장이다.

지난해 7~8월 폭염으로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던 시기에 진행된 프로그램은 참여자들의 호기심을 총족시키고 수상스포츠의 인식을 높이는 계기가 되었으며 호응도가 매우 높았다.

올해는 지난해 운영결과 시민 선호종목 위주로 프로그램을 구성하여 보다 즐거운 체험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했다.

초등학생 이상 자녀를 둔 서울시민이면 누구나 가족 단위로 참가할 수 있으며 수상스포츠의 요정이라고 불리는 ‘윈드서핑’, 쉽게 배울 수 있는 ‘카약’, ‘SUP보드(패들보드)’, ‘모터보트’ 등을 체험할 수 있다.

SUP보드(패들보드)

SUP보드(패들보드)

수상스포츠의 으뜸인 윈드서핑은 자연의 바람을 이용해 물살을 헤치고 나아가는 즐거움을 맛볼 수 있다는 점에서 대중적 선호도가 높고, 카약은 카누와 달리 양날 노 사용법과 간단한 대처요령만 익히면 누구나 쉽게 재미에 빠져볼 수 있다.

일명 패들보드라고 불리는 SUP(Stand Up Paddleboard)는 초보자의 경우 선채로 노를 저어가기에는 어려움이 있지만 앉아서도 즐길 수 있고, 모터보트는 한강을 벗삼아 일상의 스트레스를 날려버리는데 최적이다.

1회에 150명까지 참가할 수 있으며 4개조로 구분하여 전문강사의 지도로 안전하게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래쉬가드 상의가 제공되나 여벌의 옷, 썬크림, 수건 및 세면도구 등 개별 준비물을 갖추면 이용하기 편하다.

프로그램은 안전장비를 착용한 뒤 조별로 안전교육과 시뮬레이션 교육이 진행되며 가족들이 무료함 없이 즐길 수 있도록 내용도 알차게 구성됐다.

참가 접수는 서울시체육회 홈페이지를 통해서 오는 17일부터 31일까지 총 10회 중 희망일을 선택하여 신청하면 된다. 단, 일정별로 1회만 참가할 수 있다. 참가자는 무작위 추첨으로 선발되며 참가비는 1인당 1만 원이다.

지난해 참가하지 못한 가족들을 위해 2년 연속 참가하는 가족은 후순위로 배정되며 장마, 태풍 등의 경우 순연돼 서울시체육회 홈페이지 및 개별 문자로 안내될 예정이다.

최승대 서울시 체육진흥과장은 “올여름 가족들이 무더위와 일상에서 받은 스트레스를 강바람에 날려 보내고 수상스포츠의 진수를 경험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시민들이 쾌적한 자연환경 속에서 건강하게 여가시간을 활용할 수 있도록 참여 여건을 지속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 가족 수상스포츠 교실 운영일정

월별(총 10회) 강습일정 참가인원(총 1,500명)
6월(4회) 6.10(토), 6.11(일),6.17(토), 6.18(일) 150명×4회=600명
7월(2회) 7.8(토), 7.9(일) 150명×2회=300명
8월(2회) 8.26(토), 8.27(일) 150명×2회=300명
9월(2회) 9.2(토), 9.3(일) 150명×2회=300명
다음뉴스검색제휴 api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동일조건변경허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