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틱 프러포즈를 도와줄 이색 장소를 찾는다면?

내 손안에 서울 내 손안에 서울

Visit868 Date2017.02.23 16:12

청계천 두물다리

청계천 두물다리

서울시설공단이 24일부터 청계천에서 이색 프러포즈를 할 수 있는 ‘청혼의 벽’ 신청을 받는다.

청계천 두물다리에 위치한 ‘청혼의 벽’은 개인이 제작한 영상이나 메시지 등을 대형 스크린에 띄워 청혼을 할 수 있도록 조성된 공간이다. 호박 마차에서의 기념촬영, 하트 조형물 및 분수 쇼, 사랑의 자물쇠 채우기 등도 이용할 수 있다.

‘청혼의 벽’은 지난 2008년 서비스가 시작된 이후 연인뿐 아니라 노인부부, 외국인 관광객 등 다양한 시민들의 발길이 이어져 지난해까지 총 1,341차례 프러포즈를 비롯한 다양한 행사가 진행된 바 있다.

청혼의 벽이 자리 잡은 두물다리는 성북천과 정릉천 2개의 물길이 청계천과 합류하는 곳으로 서로 다른 환경에서 자란 남·녀가 사랑하는 사람과 만난다는 상징적인 의미가 있다.

매주 수요일에서 토요일, 저녁 6시부터 10시까지(회당 20분 이내) 운영하며, 이용료는 무료다. 서울시설공단은 비용 부담 없이 무대, 조명, 음향 등을 이용해 이벤트를 열 수 있다는 점이 인기의 비결이라고 밝혔다.

서울시설공단 이지윤 이사장은 “청계천 청혼의 벽에서 많은 분들이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었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서울시설공단은 청계천을 시민들에게 사랑받는 장소로 운영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접수 및 문의
○ 접수 : 서울시설공단 홈페이지(www.sisul.or.kr)
 ※ 공단 홈페이지 > 문화체육 > 청계천 > 사용신청 > 청혼의 벽 신청
○ 문의 : 02-2290-6807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동일조건변경허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