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DP 유명 전시 싸게 즐기자! 할인 이벤트 진행

내 손안에 서울

Visit1,253 Date2017.01.09 17:40

DDP 전시 티켓 할인 이벤트

서울디자인재단은 겨울방학을 맞아 ‘DDP 전시 티켓 할인 이벤트’를 3월 15일까지 진행한다.

‘스미스소니언 사진전(정가 성인 1만 2,000원)’과 ‘포르나세티 특별전(정가 성인 1만 5,000원)’의 묶음 티켓은 정가보다 7,000원 저렴한 2만 원에 구입 가능하다. 또한 ‘간송과 백남준의 만남(정가 성인 8,000원)’을 관람한 고객에게는 ‘스미스소니언 사진전(정가 성인 1만 2,000원)’ 티켓 가격을 2,000원 할인해준다.

티켓은 DDP 배움터 내 스미스소니언 사진전과 포르나세티 특별전 티켓부스에서 구매 가능하다. 할인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DDP 홈페이지(www.ddp.or.kr) 또는 페이스북을 통해 확인하면 된다.

스미스소니언 사진전은 미국 워싱턴 D.C.에 위치한 스미스소니언 박물관이 주최한 포토콘테스트의 역대 수상작 140여점을 보여주는 전시회이다. 스미스소니언의 첫 번째 해외 기획 전시로 경이롭고 흥미로운 순간들을 포착한 사진이 눈길을 끈다.

‘포르나세티 특별전’은 화가, 조각가, 판화가, 디자이너, 수집가, 스타일리스트 등으로 활동한 이탈리아의 장식 예술가 피에로 포르나세티의 작품 1,300여점을 소개한다.

‘간송과 백남준의 만남’은 대한민국 문화를 대표하는 두 명의 거장 간송 전형필과 백남준이 어떻게 문화로 세상을 바꾸었는지 보여주는 전시이다. 고미술과 현대미술 사이에서 의미 있는 연관성을 찾아보는 것이 전시의 매력이다.

서울디자인재단 이근 대표이사는 “이번 할인 이벤트를 통해 겨울방학을 맞은 학생들이 국내외 유명 전시를 저렴한 비용에 즐길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