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산업진흥원, 지난해 일자리 1,431개 창출

내 손안에 서울

Visit242 Date2017.01.06 13:17

스타트업 캠퍼스

스타트업 캠퍼스

광운대학교 공과대학 A학생은 학교에서 ‘창조아카데미 지원사업’으로 개설된 ‘캡스톤 설계’ 과목을 우연히 수강했다. 다른 학부수업과는 다르게 설계 주제와 관련된 기업담당자가 수업에 참여했고, 기업담당자의 멘토링 덕분에 자동차 내부정보를 파악하는 SW를 개발할 수 있었다. 그 후 ‘창조아카데미 지원사업’의 도움으로 개발된 SW를 관련 전시회에서 발표했고, 마침 그 전시회에 참석한 실리콘밸리 소재 기업 인사담당자가 관심을 보였다. 그 자리에서 바로 면접을 진행하여, A학생은 실리콘밸리에 취업할 수 있었다.

서울시와 SBA(서울산업진흥원)는 지난 해, 인재채용 지원사업과 창조아카데미 운영사업을 통해 일자리 1,431개를 창출했다.

‘인재채용 지원사업’은 중소기업과 스타트업 인식개선 및 채용종합 서비스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서울산업진흥원은 중소기업 및 스타트업의 구인 애로 파악 및 해소 지원을 위해 노력했고, 중소기업 및 스타트업에 취업을 희망하는 우수 구직자 발굴 및 육성을 위해 노력했다. 이 과정을 통해 인재채용 지원사업은 743개의 일자리를 창출했다.

캠퍼스CEO토크

캠퍼스CEO토크

‘창조아카데미 운영사업’은 2012년도부터 서울지역 8개 컨소시엄(대학+협회+기업)과 연계하여 창조전문인력 및 현장형 인재 양성을 목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서울산업진흥원은 컨소시엄 맞춤형 서울기업 입사캠프를 지원하는 등 수료생 취업연계 지원(취업콘서트, 취업특강 등 일자리 특화행사 개최)을 강화하였다. 이를 통해 총 196개 과정, 한 해 동안 총 688명의 학생이 취업에 성공한 것으로 나타났다.

SBA의 일자리본부 관계자는 “인재채용 지원사업을 통해 중소기업과 스타트업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중소기업과 스타트업 성장에 도움이 되는 맞춤형 인력을 양성하고자 한다”면서 “앞으로도 중소기업과 스타트업, 그리고 취업희망자에게 희망이 될 수 있는 사업을 지속적으로 기획하여 서울시 일자리 창출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홈페이지 : SBA (www.sba.kr)
문의 : SBA 신직업리서치팀 02-2222-4268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