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딜일자리, ‘시민편익+청년취업’ 일석이조네!

내 손안에 서울

Visit1,044 Date2016.11.21 17:39

도보 길찾기 예시 : 경로정보 반영 전(좌)→후(우)

도보 길찾기 예시 : 경로정보 반영 전(좌)→후(우)

시민에게 필요한 공공서비스를 발굴해 취업에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하는 `서울형 뉴딜일자리`! 이번에 서울형 뉴딜일자리 사업 가운데 실내공간정보·도시시설물 분야 참여자들이 성과를 톡톡히 냈습니다. 이들은 사업 참여기간 동안 다양한 시민편익 정보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취업에 성공해 공간정보 전문가로 새로운 출발을 앞두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서울시는 뉴딜일자리를 청년층에 집중, 현실의 절벽 앞에 가로 막힌 청년들에게 실질적인 취업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서울시는 공공일자리 사업인 ‘서울형 뉴딜일자리’에 참여한 청년들이 서울 전역의 지하보도 및 지하상가 105개소의 위치와 경로정보를 구축했다. 서울시는 이번에 구축한 정보를 다음·네이버 등 포털에 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그동안 포털에서 제공하는 도보 길찾기 서비스는 지상이동 경로만 확인할 수 있었지만 이제는 지하보도 정보까지 반영돼 더 빠르고 쉽게 목적지를 찾아갈 수 있다.

또 ‘서울형 뉴딜일자리’ 참여자들은 서울시내 아파트 약 3만 개 동의 위치와 아파트 단지 출입구별 진입도로, 아파트 상가 상호 등 연계 정보를 지도화 해 국가 인터넷 지도 바로e맵에 제공했다. 시민들은 물론 내비게이션 업체들이 정보를 활용할 수 있다. ‘바로e맵’은 국토교통부 산하 국토지리정보원이 운영하는 사이트로 누구나 사용할 수 있다.

생활안전정밀지도

생활안전정밀지도

이들은 취약지역인 동자동 쪽방촌 일대의 소방시설, 안전시설, 편의시설 등 생활환경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도록 개발한 고정밀 지도도 제작했다. 드론으로 촬영한 영상지도 위에 비상소화장치, CCTV, 공중화장실 등 생활에 필요한 시설정보를 덧입혔다. 소방기관이나 쪽방상담소, 수급품 지급 담당 시·자치구 부서 등에서 주민지원에 활용한다.

지하철 환승역 및 지하상가 3차원 실내지도(용산역 예시)

지하철 환승역 및 지하상가 3차원 실내지도(용산역 예시)

이외에도 ‘서울형 뉴딜일자리’ 참여자들은 기존에 개발해왔던 ▲고가·교량 하부공간 조사 ▲지하철 환승역 및 지하상가 3차원 실내지도 ▲서울역 등 쪽방촌 3개 지역 3차원 실내지도 정보도 보강해 도시안전을 위한 시정업무 효율성도 높였다.

이 모든 성과는 지난 3월부터 현재까지 진행한 서울시 ‘서울형 뉴딜일자리 사업’ 58개 중 ‘실내공간정보’와 ‘도시시설물’ 2개 사업의 참여자들이 거둔 것이다.

서울시는 2개 분야 사업에 참여한 청년 80명(실내공간정보 50명, 도시시설물 30명)의 중 22명은 이미 취업에 성공해 공간정보 등 전문가로서 새롭게 출발한다고 밝혔다. 지난 3월부터 대한상공회의소와 서울시 남산청사에서 9개월간 구슬땀을 흘리며 일과 학습을 동시에 병행했던 결실이다.

시는 나아가 더 많은 사업 참여자의 민간 일자리 진입을 돕기 위해 22일 오후 2시 서울시 남산청사 제1별관에서 그동안의 성과를 전시·발표하는 자리를 개최한다. 3시부터는 15개 공간정보·측량 관련 등의 민간기업의 인사담당자와 매칭하는 취업상담 부스도 마련한다.

조봉연 서울시 공간정보담당관은 “서울형 뉴딜일자리 사업으로 공간정보 구축 사업에 참여한 청년들이 시민에게 필요한 및 교통·안전 분야의 시민 편익을 높이고, 민간일자리 취업까지 동시에 이룰 수 있게 돼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이 분야로 진입하고자 하는 청년들을 위해 취업관련 교육을 비롯한 다양한 지원을 함으로써 전문가 양성과 실질적 일자리 창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문의 : 공간정보담당관 02-2133-2583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변경금지